얼지 않는 얼음도시 하얼빈(哈尔滨) (흑룡강성 1-2호)
중국정복여행기/흑룡강, 길림, 요녕, 내몽고

 얼지 않는 얼음도시 하얼빈(哈尔滨) (흑룡강성 1-2호)

 

 

얼지 않는 얼음도시 하얼빈(哈尔)

 

(흑룡강성 1-2)

 

 

얼지 않는 얼음도시 하얼빈(哈尔滨) (흑룡강성 1-2호)▲ 빙판길 도로를 쌩썡 달리는 하얼빈의 차량들

 

추위가 무섭지 않다!

 

영하 30도가 되는 강추위, 도시는 녹지 않는 눈과 얼음으로 온통 뒤덮여있다. 바람이 불면 정말 칼 바람이 무엇인지 느낄 수 있게 두꺼운 옷을 찌르며 추위를 느끼게 하고 온 거리는 겹겹이 쌓여 녹지 않는 얼음들이 있어 아이스링크 위를 걷듯이 조심조심 거리를 다녀야 했다. 그러나 하얼빈(哈尔)은 아무리 추워도 활기가 있다.

 

얼지 않는 얼음도시 하얼빈(哈尔滨) (흑룡강성 1-2호)▲ 궈거리 따지에의(궈거리대가)의 백화점 입니다.

 

 

하얼빈(哈尔滨)의 길거리엔 온통 사람들로 북적거린다. 특히 하얼빈의 유명거리 중앙대가(中央大街)궈거리대가(果戈里大街)는 더욱 그렇다. 거리엔 움직이지 않는 얼음조각은 있어도 추워 가만히 있는 사람들은 없다. 추운 낮이든 더 추운 밤이든 하얼빈 사람들과 함께 추위에 무서워 말고 도시를 여행해 본다.

 

▲ 중앙대가의 입구입니다. 북경의 전문대가가 생각나는군요

 

 

중앙대가(中央大街)

 

하얼빈(哈尔)의 중앙대가(中央大街)는 북경의 전문대가(前门大街)만큼이나 유명한 곳이다. 하얼빈 여행에서 절대 놓치지 말아야 할 정도로 꼭 가봐야 하는 매력적인 장소! 중앙대가를 포함해 그 주변에 전지가(田地街), 지단가(地段街), 조린가(兆麟街)위에는 하얼빈에 오래된 건물들을 구경할 수 있는데 마치 건축 박물관에 온 느낌이 든다.

 

▲ 거리에 들어서니 유럽식건물들이 많이 보입니다.

 

 

▲ 거리엔 얼음조각도 많이 있는데 보이스 오브 차이나의 얼음조각이네요 ~ ㅋ

 

 

북경의 전문대가가 극히 중국적인 느낌이 난다면 하얼빈의 중앙대가는 중국보다는 극히 이국적인 느낌이 나는 곳이었다. 소피아성당(苏菲亚教堂)을 비롯한 러시아풍 건물과 유럽, 중동느낌의 건물들이 중앙대가 주변에 잘 보존 되어 있다. 중간 중간의 얼음조각과 크고 작은 박물관들 그리고 맛있는 먹거리들은 중앙대가를 걷는데 재미를 더해줬다.

 

▲ 강낭스타일의 열풍 하얼빈에서도...ㄷㄷ

 

▲ 아름다운 소피아 성당입니다. 내부가 궁굼하시다면 지난편을..

 

▲ 방홍기념탑(防洪纪念塔)

 

 

송화강 위에서 즐기는 얼음 위 놀이

 

중앙대가를 걷다 보면 하얼빈을 가로질러 흐르는 송화강(松花江) 강변에 왔다. 바로 앞에는 홍수를 방지 작업 후 지어놓은 방홍기념탑(防洪纪念塔)이 있었고 그 뒤에는 겨울에만 열리는 얼음 위 유원지 있다. [옷만 따듯하게 입고 간다면 신나고 재미있게 스케이트 썰매를 비롯해 얼음 위 자전거, 범버카, 말 썰매 등 한국에선 보기 힘든 얼음 위 이색 놀이를 즐길 수 있습니다!] 송화강 위 유원지를 구경하다 거리에서 팔고 있는 빙탕후루(冰糖葫芦)를 먹었다. 추울 때 아이스크림이 더 맛있듯 빙탕후루도 베이징보다 더 추운 하얼빈에서 먹어야 더 맛있는 것 같다.

 

 

 

▲ 송화강 위 유원지를 구경하다 거리에서 팔고 있는 빙탕후루(冰糖葫芦)를 먹었습니다. 하나에 3위안~4위안이에요

 

▲ 하얼빈에서 아이스크림 파는 법

  

 

궈거리따지에(果戈理大街)

궈거리따지에(果戈理大街)역시 중앙대가(中央大街)와 비슷한 느낌이다. 오래되었지만 예쁜 러시아풍의 건물들이 많이 있다. 낮에 여러 박물관들을 구경하다 밤이 되어 도착하였는데 겨울 밤 거리의 불빛들이 마음에 들었다. 중앙대가와 조금 다른 건 교회와 성당이 좀 더 많이 있다. 기독교회, 정교회와 성당이 있었다. 기독교인인지라 특별히 중국 제1급 보호건물로 지정된 남강구(岗区)기독교회에도 들어가보았다. 1912년에 지어진 고딕 풍 교회의 내부는 생각보다 아담하고 따듯한 느낌이 든다. 교회 안의 집사님은 상냥한 미소로 나에게 여행 잘하라며 축복해 줬다.

 

 

▲ 남강구(南岗区)기독교회에도 들어가봅니다.

 

 

▲ 궈거리 대가의 성당

 

 

▲ 인도, 러시아 믹스 풍경거리 ㅋ

 

얼지 않는 얼음도시 하얼빈(哈尔滨) (흑룡강성 1-2호)

 

 

궈거리따지에(果戈理大街) 거의 끝 부분에는 성당이 하나 있는데 성당의 야경도 정말 예쁘다. 거리를 왕복하는 버스가 있지만 모두 걸어 다녔다. 밤이 되니 날씨가 더욱 추워져 목도리에는 입김이 얼어 딱딱해지고 입김이 눈썹 방향으로 가면 눈썹까지 얼어 붙는 느낌이 든다. 배가 고파 주변의 물만두 가게를 찾는다. 원래 중국에선 물만두를 쉐이지아오( 수교)라 하는데 특히 동베이(东北 동북)지방의 물만두가 유명하다. 중국 가이드 북에서 추천한 동팡지아오즈왕(东方饺子王 동방교자왕)이란 체인점에서 따듯하게 물만두를 먹었다. 얼음 도시 하얼빈에서의 여행 적어도 춥지만 배고프지는 않았다는 생각이 든다ㅋ

 

 

얼지 않는 얼음도시 하얼빈(哈尔滨) (흑룡강성 1-2호)▲ 동방교자왕(东方饺子王)의 만두가 유명하답니다.

 

얼지 않는 얼음도시 하얼빈(哈尔滨) (흑룡강성 1-2호)▲ 배추돼지고기만두가 개인적으로 제일 맛나다고 생각합니다 ㅋ

 


박진심의 중국여행 정복기 朴心的中旅游征服

박진심의 중국여행 정복기 프롤로그, 모든 글 보기(하단 위치)


간쑤·광둥·구이저우·랴오닝·산둥·산시
[山西]·산시[陝西]·쓰촨·안후이·윈난·장시·장쑤·저장·지린·칭하이·푸젠·하이난·허난·허베이·헤이룽장·후난·후베이·타이완 등 23개 성()과 광시장족·네이멍구·닝샤후이족·시짱(티베트)·신장웨이우얼 등 5개 자치구(自治區), 베이징·상하이·충칭·톈진 등 4개 직할시(直轄市), 마카오·홍콩 등 2개 특별행정구(特別行政區)로 이루어져 있다.

중국 청화대학 중어중문과09학번
대표블로그 :
http://zjlibrary.tistory.com/ (도서,여행관련)
중국판 블로그 :
http://blog.sina.com.cn/woxihuanzhongguo (중한문화관련)
카카오톡 : pokerup5
메일 :pokerup5@gmail.com/@126.com/naver.com/daum.net


 

Favicon of http://younglish.tistory.com BlogIcon 아인젤 2013.02.12 16:18 신고 URL EDIT REPLY
중국을 훌륭하게 담아오셨군요 ^^ 강남스타일의 위엄도 다시한번 실감했어요
Favicon of http://zjlibrary.tistory.com BlogIcon 박진심 | 2013.02.14 07:04 신고 URL EDIT
중국도 어디서나 강남스타일이였죠~ 사진 칭찬 감사합니다! ㅎㅎ
Favicon of http://qkrwjdrl83.tistory.com BlogIcon 쿠니미츠 2013.02.12 16:47 신고 URL EDIT REPLY
첫번째 사진보자마자 감동이 밀려왔는데 ...와 진짜 얼지않는 곳이구나..
너무이뻐요 사진도 찍고싶고 ㅠㅠ
Favicon of http://zjlibrary.tistory.com BlogIcon 박진심 | 2013.02.14 07:04 신고 URL EDIT
그죠? 아무리 추워도 어지 않는 하얼빈을 담고자 했습니다~! 재미있게 보셨기를..
Favicon of http://atjjylog.tistory.com BlogIcon ATJJYLOG 2013.02.12 17:17 신고 URL EDIT REPLY
과일 사탕 먹어보고 싶다..
Favicon of http://zjlibrary.tistory.com BlogIcon 박진심 | 2013.02.14 07:05 신고 URL EDIT
과일사탕은 원래 북경의 특산품입니다 베이징 탕후루(北京糖葫芦)라고 하죠~ 겨울에 즐겨 먹는 음식인데 정말 맛나요! ㅎㅎ
Favicon of http://opparang.tistory.com BlogIcon ♥쭉쭉♥ 2013.02.12 21:24 신고 URL EDIT REPLY
저도 하얼빈 다녀왔는데.. 추억이.새록 새록 돋아나네요~ 아이스크림은 걍 길거리에 꺼내놓고 판다는거~
Favicon of http://zjlibrary.tistory.com BlogIcon 박진심 | 2013.02.14 07:06 신고 URL EDIT
그죠? ㅋㅋ 중국 북방에서 살아본 사람이라며 추억돋는 사진일거에요!ㅋ
startle 2013.02.15 00:14 신고 URL EDIT REPLY
여름엔 40도 겨울엔 영하 30도라니 우리나라보다 훨씬 심하네요.이 정도인 줄은 몰랐습니다.
중국여행이라곤 상해와 어느 마을을 3박4일로 다녀온 것밖엔 없지만, 몇 자 적어봅니다.
중국도 우리나라 만큼이나 도시와 시골의 차이가 심한가 보군요.제가 갔던 곳은 담배꽁초가 널리고 지저분한 마을이었거든요.지금은 조금 더 나아졌을라나요..그나저나 저 강남스타일은 7월달에 나왔는데 8개월이 지난 지금도 인기가 식지 않는 걸 보면 참 대단하단 생각이 듭니다.멋진 건물들과 거리들,잘 감상하고 갑니다.
Favicon of http://zjlibrary.tistory.com BlogIcon 박진심 | 2013.02.17 18:04 신고 URL EDIT
감사합니다~ 하얼빈 여행에 댓글이 많이 달리는걸 보면 하얼빈이 한국인들에게 매력적인 여행지인가 봅니다. 사실 중국인들에겐 더욱 북으로가거나 다른 여행지로 가는 허브 같은 곳이기도 합니다.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Powered by Daum / Designed by ZJlibrary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