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호와 닝보에 하나뿐인 유스호스텔 (절강성 3-1호)
중국정복여행기/강소, 절강, 안휘, 강서, 산동, 상해

월호와 닝보에 하나뿐인 유스호스텔 (절강성 3-1)

 

▲ 닝보 월호의 야경

 

 

해상 실크로드 닝보(宁波 영파)

 

 

2013 1 1일 황산에서 새해 일출을 맞이하고 다음 여행지는 절강성(浙江省)에 있는 해상 실크로드로 유명한 도시 닝보였다. 절강성에서 항주(杭州)만큼이나 커다란 도시이며(절강성 제2의 도시이다), 1997년부터 삼성중공업이 공장을 세우면서 한국인에게도 더욱 익숙한 도시가 되었다.

닝보까진 버스로 이동했는데 하루 종일 내리던 눈 때문에 고속도로에 다발성사고가 발생했다. 내가 탄 버스는 다행이 닝보 버스터미널까지 안전하게 도착했지만, 고속도로가 막힌 탓에 예상시간보다 2시간이나 더 늦었다. 버스 안에서 본 영화만 모두 3, 성룡과 주성치가 등장하는 홍콩영화는 버스 안에 있는 승객들의 지루함을 달래주기에 충분했다.

 

 

 

▲ 닝보 버스 정류장 동

 

▲ 시내버스에도 티비가 2개나 달려있다!

 

 

 

 

닝보의 하나뿐인 리자이(李宅) 유스호스텔

 

닝보의 하나뿐인 유스호스텔은 유에후(月湖 월호)주변에 있다. 닝보 시내에서 가장 유명한 여행지 톈이거(天一阁 천일각)와도 가까워 마음에 드는 곳이다. 닝보 버스터미널에서 남역(南站)으로 가는 버스(2위안)를 탄 후 남역에서 공칭루(共青路 공청로)방향으로 가다보면 옆에 호수가 나오는데, 그 호수가 바로 유에후(月湖 월호)이다. 눈 내리는 밤 월호를 따라 걸으면 유스호스텔 간판을 쉽게 발견 할 수 있다. 하룻밤 숙박비는 40위안, 2 3일 머물면서 눈 내리는 닝보를 둘러볼 생각이다.

[어디에서 리자이 유스호스텔을 찾든 기차역 난잔(南站 남역)을 찾아 공칭루(共青路 공청로)방향으로 걸으면 쉽게 발견할 수 있다.]

 

 

 

▲ 리자이 유스호스텔의 따지에(大姐) 아들, 5살ㅋ 컴퓨터를 뺏더니 사진 찍어달라고 난리다.

 

 

눈 내리는 도시 닝보

 

내가 닝보에 도착했을 땐 닝보에선 드문 함박눈이 내리고 있었다. 하루는 톈이거(天一阁 천일각), 아위왕스(阿育王寺 아육왕사), 닝보대학, 톈이광창(天一广场 천일광장)을 둘러보았는데 어디서나 밖에나와 눈 싸움을 즐기고, 눈사람을 만들며 기념사진을 찍는 닝보사람들을 발견할 수 있었다. 그들에겐 오랜만인 함박눈이 반가웠나 보다. 하지만 큰 눈 때문에 교통사고도 여러 차례 발생했나보다. 길을 걷다가 직접 교통사고를 목격했다는 사람들을 여러 번 봤다.

날씨가 추웠지만, 추운 만큼이나 눈 내린 닝보는 아름다웠다. 다음 포스팅에선 아시아에서 가장 큰 고대도서관 톈이거(天一)를 소개 할 텐데, 기대해도 좋다!

 

 

▲ 월호의 풍경 (낮)

 

 

 

 

 



박진심의 중국여행 정복기 朴心的中旅游征服

박진심의 중국여행 정복기 프롤로그, 모든 글 보기(하단 위치)


간쑤·광둥·구이저우·랴오닝·산둥·산시
[山西]·산시[陝西]·쓰촨·안후이·윈난·장시·장쑤·저장·지린·칭하이·푸젠·하이난·허난·허베이·헤이룽장·후난·후베이·타이완 등 23개 성()과 광시장족·네이멍구·닝샤후이족·시짱(티베트)·신장웨이우얼 등 5개 자치구(自治區), 베이징·상하이·충칭·톈진 등 4개 직할시(直轄市), 마카오·홍콩 등 2개 특별행정구(特別行政區)로 이루어져 있다.

중국 청화대학 중어중문과09학번
대표블로그 :
http://zjlibrary.tistory.com/ (도서,여행관련)
중국판 블로그 :
http://blog.sina.com.cn/woxihuanzhongguo (중한문화관련)
카카오톡 : pokerup5
메일 :pokerup5@gmail.com/@126.com/naver.com/daum.net


2013년 기대하마 2013.01.09 21:34 신고 URL EDIT REPLY
사진찍어 달라는 귀여운 꼬마 ㅎ
rabbit 2013.01.15 03:41 신고 URL EDIT REPLY
중국 여행기 잘 읽고 있어요. 봄부터 여름까지 중국을 여행하려고 인터넷을 뒤지고 있는데 이 블로그가 제법 뜨네요.
한 가지 마음에 걸리는 것은 중국여행정복기라는 그 말... 정복이라는 말은 소통이나 이해, 친구와 같은 말과 어울리지를 않아서요. 중국에서 공부하고 앞으로 중국 관련 일을 하지 않을까 싶은데, 중국이라는 나라를 이해하고 인정하며 도움을 주고 받는 상호호혜적인 관계를 지향하는 것 아닌가요? 거기에 중국 정복이라는 말은 점 안 어울리네요. 많이 생각하고 단 제목이겠지만, 다시 한번 생각해 봤으면 좋겠어요. 진심을 다한다고 닉네임도 박진심이라고 하고 책도 열심히 읽고 있는 것 같은데, 약간 아쉬워서 한번 적어봤습니다.
Favicon of http://zjlibrary.tistory.com BlogIcon 박진심 | 2013.01.15 04:35 신고 URL EDIT
감사합니다. 제가 쓴 글이 조금이라도 도움이 된다면 좋겠어요! 댓글 남겨주시니 다시한번 감사드려요. 타이틀에 대하여 저도 그런 오해가 있을 거 같았습니다. 그러나 중국 정복기가 아닌 중국여행을 정복한다는 뜻으로 생각 해 주시면 좋겠습니다. 중국 여행에 있어서 모든 것을 알고 싶다는 뜻에서 만든 타이틀 이랍니다. 그래도 타이틀이 좋지 않다면 정말 다시 생각해 봐야겠어요.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Powered by Daum / Designed by ZJlibrary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