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황도는 왜 진황도일까? 진시황 구선 입해처(秦始皇求仙入海处)/진황도 기차역(秦皇岛火车站) (하북성 2-3호)
중국정복여행기/북경, 천진시, 하북, 산서성

 

진황도는 왜 진황도일까? 진시황 구선 입해처 秦始皇求仙入海处 (하북성 2-3호)

1.진시황 구선 입해처 秦始皇求仙入海处로 이동.

산해관 천하제일관에서 다시 왔던 길로 되돌아가기로 한다.

그리고 백화점이 많은 상가(商城)에서 내려 8번 버스로 갈아탔다.

2시 반에 출발했는데 3시 40분쯤이 돼서야 이곳에 도착할 수 있었다.

2.진황도는 왜 진황도일까? 진시황 구선 입해처 秦始皇求仙入海处

이곳의 입장료는 다행히 싼 편이다.

게다가 학생이라 반값 17원에 샀다.

 다만 아쉬운 점은 매일 오전 9시, 10시, 11시 그리고 오후 2시 반, 3시 반에 4D영화가 있는데 시간이 늦어 보지 못했다는 것.

(진시황이 바다에 제사를 지내는 모습을 4D로 재현했다고 합니다.)

 위의 모습은 입장하자 보이는 조각품은 진시황의 모습이다.

 

공원 전 475년 - 221년 중국은 전국시대, 7개의 국가가 서로 싸우고 있을 때

진나라의 진시황제는 강력한 군사력을 앞세워 중국을 통일시킨다.

 통일을 이뤄낸 진시황은 많은 부하를 대리고 중국 곳곳을 돌아다니며 순찰 하곤했는데,

이곳이 바로 진시황이 바다를 향해 불로장생(不老长生)을 빌었다는 유명한 곳이다. 여

기서 잠깐! 진황도는 왜 진황도일까?

 바로 진황도의 진황은 진시황을 가르치는 것이고, 단지 진시황이 이곳에 와서 제사를 지냈기 진황도라는 이름이 유래한 것이다.

 

진시황이 제사지낸 곳에 들어오기 전 중간에 예전 전국시대를 배경으로 만든 한국 민속촌 느낌의 공원이 있어 들어가 보았다.

제나라(齐国)에 들어가 보니 명의 편작(扁鹊)의 동상이 있었다.

그리고 이상한 거울도 있고,

아무튼 이곳에 전국칠옹(战国七雄) 연(燕),위(魏),제(齊),조(趙),진(秦),초(楚),한(韓)의 모습을 모두 구현해 놓았는데

 디테일은 많이 떨어지지만, 그냥 산책겸 돌아다니기 좋다.

(위는 한나라의 모습이었던 걸로 기억한다.)

그리고 길을 따라가다 보면 이런 큰 건물이 보이는데 이곳에서 4D영화를 관람할 수 있는 것 같다.

그리고 이 건물과 이어진 맞은편에 계단을 내려가면!

저~어기 멀리 큰 동상이 하나 보인다. 바로 진시황의 동상이었다.

바로 이곳을 향하여 진시황이 불로장생을 기원했다고 한다.

아참! 그리고 옆에는 명나라 때 '진시황 구선 입해처(秦始皇求仙入海处)라고 쓰여있는 비석이 있다고 한다.

 진황도가 옛 부터 역사적으로 유명해진 것은 진시황 때문이라고 말해도 과언이 아니다.

 

"응? 웬 뜬금없이 놀이공원에 해수욕장이지?"

바로 진시황이 바라보는 곳 앞에는 이렇게 해수욕장과 유원지가 펼쳐져 있다.

나가면 다시 못 들어 온다고 쓰여있어서 멀리서 바라보기만 한다.

물이 생각보다 깨끗해 언제 시간 있으면 수영이나 하고 싶지만, 오늘 밤에 기차를 타니 PASS!

 

 3. 진황도 기차역으로! (기차역, 주변)

다시 8번 버스를 탄다.

 기차역까진 2원~ (마지막 역에서 내리면 됩니다.)

 3시 40분에 이곳에 와서 구경하기 시작했는데 기차역에 도착하니 시간은 5시 반.

 11시 기차인데 저녁이나 먹고 책이나 읽어야겠다.

진황도에는 기차역이 산해관, 진황도, 북대하까지 총 세 개나 있다.

이곳 진황도 기차역은 새로 만들어서 한 달 전에 다시 열었다고 한다.

또 진황도에는 공항이 있는데 해외로는 러시아만 비행기가 뜬다고 했다.

(그래서인지 러시아 관광객들이 많았다.)

그래서 이곳에 사는 한인들은 북경에서 비행기를 타느니 바로 진황도에서 배를 타고 한국 중국을 오가나보다.

기차역 주변에는 일자리를 찾는 사람들, 그리고 중개업자로 붐빈다.

 

어느 한편에는 이렇게 각종 가방을 판매하고 있었다.

기차역 주변도 대충 다 둘러봤고, 계속 돌아다닐 수 없어 적당한 식당을 찾아 무작정 들어갔다.

 

들어가자마자 양해를 구하고 배터리 충전!

그리고 지삼채(地三菜 : 감자, 가지, 피망을 기름에 볶은 요리)랑 콜라, 밥을 주문했다.

총 18원이 나왔는데 무슨 요리 한 접시가 4인분이 나와서 배가 터지도록 먹었다.

(사진은 충전 중이라 사진을 못 찍었다.)

8시쯤에 갑자기 하늘에서 소나기가 내렸다.

9시쯤 되니 다행히 소나기가 그쳤다.

어떻게 될지 몰라서 서둘러 기차역으로 이동했다. 다행히 비를 맞지 않았다.

그런데 ㅋ 지은지 한 달 밖에 안됬다는 역의 간판이 왜 저렇지?

 다름이 아니라 역을 의미하는 한자'站'의 절반 부분에 네온 불이 안들어 오는것이다ㅋㅋ

다행히 기차역 내부는 아직 사람이 많지도 않고 여태까지 본 역 중에서 손에 꼽을 정도로 깨끗했다.

"역시~ 새 건물은 새 건물이구나!"라고 생각했다.

 

양치하고 수건으로 몸도 닦으려고 하는데 칫솔이 안 보인다.

아마 아저씨 집에다 두고 온 것 같다.

 다행히 기차역에는 생활용품을 팔아 빨리 구입했다.

ㅎㅎ 영화 '터미널'의 주인공이 된 기분이다.

하룻밤을 기차에서 자고 다음날 바로 여행을 할 계획이라 머리도 감고 수건으로 발바닥도 씻고 별짓을 다 했다.

그리고 2층으로 올라와 핸드폰 충전을 하면서 책을 읽으며 기차를 기다렸다.

23시 02분 보정으로 가는 기차가 도착.

산해관에서 출발 천진, 북경을 거쳐 보정을 들르고 마지막으로 한단(邯郸)에서 멈추는 기차다.

오우 ~ 사람도 없고 기차가 새 기차라 냄세도 안나고 상당히 쾌적하다.

가장 위의 칸의 표를 샀는데 중국에선 '上铺'상푸라고 한다.

이유는 조금이라도 푯값이 싸기 때문.

히히 140원에 보정까지 가는 게 살짝 비싼 감이 있지만, 숙박비 생각하면 그리 비싼 것도 아니다.

내일은 보정의 백양전(白洋淀)에 갈 생각이다. 오늘은 이만 푹 자둬야겠다.

 


박진심의 중국여행 정복기 朴心的中旅游征服

박진심의 중국여행 정복기 프롤로그, 모든 글 보기(하단 위치)


간쑤·광둥·구이저우·랴오닝·산둥·산시
[山西]·산시[陝西]·쓰촨·안후이·윈난·장시·장쑤·저장·지린·칭하이·푸젠·하이난·허난·허베이·헤이룽장·후난·후베이·타이완 등 23개 성()과 광시장족·네이멍구·닝샤후이족·시짱(티베트)·신장웨이우얼 등 5개 자치구(自治區), 베이징·상하이·충칭·톈진 등 4개 직할시(直轄市), 마카오·홍콩 등 2개 특별행정구(特別行政區)로 이루어져 있다.

중국 청화대학 중어중문과09학번
대표블로그 :
http://zjlibrary.tistory.com/ (도서,여행관련)
중국판 블로그 :
http://blog.sina.com.cn/woxihuanzhongguo (중한문화관련)
카카오톡 : pokerup5
메일 :pokerup5@gmail.com/@126.com/naver.com/daum.net


 

PS. 아직 낙양입니다. 결국 밤에 잠깐 나갔다 왔어요 려경문'丽景门'이라는 곳인데 옛 고성 거리이더군요.

 사진기는 가져갔는데 메모리카드를 노트북에 놓고가서 사진을 핸드폰으로 밖에 찍지 못했습니다.

 자세한 내용은 하남여행기에서 소개하도록 하겠습니다.

벌써 12시가 넘었군요. 내일 7시에 일어나서 소림사에 갈 계획입니다. 이제 빨리 자야겠어요~!

앞으로도 틈틈히 여행기 작성해서 올리도록 하겠습니다.

도초 2012.08.12 10:37 신고 URL EDIT REPLY
이곳저곳 다니다 보면 깨끗한 물에 씻고 싶었을텐데 다행히 깨끗한 역에서 손이랑 발 양치질까지 할수 있어서 좋았겠는데...
기차도 새 기차라 쾌적해서 다음 여행을 위해 쉴수 있어서 좋았겠고, 아무튼 즐거운 여행 하길 바래
Favicon of http://zjlibrary.tistory.com BlogIcon 박진심 | 2012.08.18 14:53 신고 URL EDIT
ㅎㅎㅎ 영화 터미널 같다는..ㅎㅎ
진주 2012.08.21 20:53 신고 URL EDIT REPLY
웹서핑하다가 우연히 들렸는데 넘 반가워요.
진황도에 십년 살다왔는데...

진황도역 작년 12월에 갔을 때 폭탄맞은 모양 하고 있더니 멀끔해졌네요.
근데 네온 나간거 보고 빵 터졌음 ㅋㅋㅋ

동북대 앞에 조선족분이 하는 보신탕집이랑 있었는데
지금 걍 있는지 모르겠네요.

로룽터우도 대충 봤었는데
여기서 보니 새롭네요.

즐건 여행 댕겨오세요~

배타고 출국못해봤는데 걍 온라인에서 예약하고 걍 배타는 건지 궁금해요. 여권들고 진황도에 들어가면 끝인거네요?
Favicon of http://zjlibrary.tistory.com BlogIcon 박진심 | 2012.08.26 13:00 신고 URL EDIT
저도 너무 반갑습니다.ㅎㅎ 진황도에 10년이나 사셨다니!!

정말 살기 좋은데 같더라구요!!

배타는건 걍 전화로 예약하고 여권으로 돈내고 표 찾고 타면 되는식이에요 ㅎㅎ
진주 2012.08.28 02:21 신고 URL EDIT REPLY
포스팅 고마워요.
자주 들릴께요. 8번, 25번, 34번 많이 탔었는데 다시 봐도 감회가 새롭네요.
안그래도 담엔 배타고 진황도 가보려 했는데 덕분에 정보도 얻고 좋으네요.
즐건 추억 많이 안고오세요~^^
Favicon of http://zjlibrary.tistory.com BlogIcon 박진심 | 2012.08.28 14:12 신고 URL EDIT
포스팅 고맙다니요! 제가 더 고맙지요? 현재 무슨일 하고 계세요?
중국에 안계시다고 하셨는데 궁금해요~ ㅎㅎ
진주 2012.09.01 20:07 신고 URL EDIT REPLY
네.
중국어 통번역이나 무역관련 일을 하려구요. 이때까진 그냥 프리랜서로 했구만요 ㅎ
자유자재로 즐기시는 박선호님이 부러울 따름입니다.
말이 난 김에 관련업무 있으면 연결시켜주심 안잡아먹쥐~ ㅋ
Favicon of http://zjlibrary.tistory.com BlogIcon 박진심 | 2012.09.02 02:13 신고 URL EDIT
와우!! 그럼 중국어 정말 잘하시겠네요!! 통번역학원도 나오셨겟네요?

저도 관심은 있었으나... 굳어진 발음과 물론 중문과지만 언어적 감각이 떨어진다는 자기비하에 겁이나 도전할 생각을 갖고있지 않거든요! 네! 만약에 관련업무 있으면 메일보내드리도록 하겠습니다. 메일이 어떻게 되지요??ㅎㅎ
진주 2012.09.01 20:18 신고 URL EDIT REPLY
진황도역앞 음식노점은 여전하군요. 낯익은 곳은 낯익어서 더 보게 되고 변신한 진황도역사는 새로워서 또 보게 되네요. 무튼 반갑고 고맙네요.
진황도 넘 가고싶네요...
Favicon of http://zjlibrary.tistory.com BlogIcon 박진심 | 2012.09.02 01:15 신고 URL EDIT
혼자서 지삼채 하나 시켜먹었는데 비싸지도 않고 깨끗하고!!

직원들도 매너있고! 너무 좋더라구요!! 또 간다면 다시 찾고싶은 곳이었어요! 지삼채도 맜있엇는데 다른 음식맛은 더 좋지 않을까요?ㅋㅋㅋ
진주 2012.09.06 00:51 신고 URL EDIT REPLY
아, 그러시군요. 牛栏山은 二锅头의 일종이죠? 북경에 계시니 역시 北京牛栏山을 드시네요.
저도 전엔 이과두도 좀 했는데 한국에 들어오니 수정방 같은 것이 더 부드럽더군요.

북경에 사니니 북경小肥羊은 이미 많이 드셔보셨겠어요. 북경에 계시는 것을 모르고 아는 척을 했네요 미안요ㅎㅎ
요즘은 중국에서 일하고싶다는 생각마저 부쩍 들던데 북경에서 공부하시는 님이 너무 부럽네요.

솔직히 다년간 대륙에 살았어도 북경관광은 잘 못했거든요.
기회되시면 가이드 해주셔요(얌치 ㅋㅋ)^^



Favicon of http://zjlibrary.tistory.com BlogIcon 박진심 | 2012.09.06 08:59 신고 URL EDIT
ㅋ.ㅋ 그냥 중국친구들과 어울려다니다보니 먹게되었어요.

생각보다 너무 쌔지않아서 좋더군요~

점점 몸이 달아오르는 느낌? 뭐 그런느낌을 즐기는거지요!!

ㅎㅎ 북경 관련 포스팅을 요세 전혀 못하고 있어요... 북경 포스팅이 올릴께 너무 많아서요... 틈틈히 다 올려야지요 ㅎㅎ
진주 2012.09.07 17:14 신고 URL EDIT REPLY
중국여행도 자유롭게 즐기시는 수준이시니 통번역일도 괜찮으시겠죠. 안하시니까 그렇지...

저도 우연히 중국을 접하고 다년간 지내다보니 애착도 생기고 제일 자신있는 부문이라 걍 이쪽으로 하려구요 ㅋ

지삼채는 기름이 많이 들어가지만 느끼하지 않은, 야채이면서도 고소하니 참 좋죠.
타이핑 하면서 군침이 꿀꺽 넘어가네요 ㅋ

현지에서 四川火锅,北京小肥羊(也是火锅,只不过是个北京风味。。。嘿嘿)...도 실컷 맛보세요.
전 고량주를 좋아하다나니 안주로 탕이 들어있는 샤브샤브 종류나 水煮鱼... 제가 해물과 매운 것을 좋아하거든요. 중국에 가면 이런거 정신없이 찾는답니다 ㅋㅋ

진황도는 도시가 작지만 아직 개발중이라 한창 '크는' 도시죠. 주변 三区四县 다 합하면 면적이 서울시의 12배래요. 기후도 따뜻하고 바다도 끼고 있고 베이징도 가까워서 전국의 사업가들, 관광객들... 주석들의 피서별장도 있고... 러시아관광객도 많죠. 산해관, 북대하쪽으로... 특히 여름엔 난리나죠.

아, 북대하에 류수잉이라고 조선족촌락도 있답니다. 뒷북이겠지만...

무튼 넘 부러워요~~~ 건강하세요~
Favicon of http://zjlibrary.tistory.com BlogIcon 박진심 | 2012.09.05 10:56 신고 URL EDIT
우와....

역시 진황도에 사셨던분이시라 그런지 잠깐의 여행으로는 도저히 따라올 수 없는 이야기들을 알려주셨군요....

조선족촌락, 진황도의 크기.. ㅎㅎ

저는 고량주중에서 牛栏山을 좋아한답니다!
음식이라면 워낙에 모두 다 잘먹어서 뭐가 제일 좋다고 말하기가 너무 어렵군요 ㅎㅎㅎ

아직 학생이라 통번역일이 필요한상황이 별로 일어나지 않지만 계속 기억하고 있다 나중에 일이 생긴다면 꼭 연락하겠습니다. 좋은인연이 생기길!!!

혹시라도 북경에 오신다면 블로그나 블로그에 담긴 연락처로 꼭 알려주세요!!
진주 2012.09.11 09:41 신고 URL EDIT REPLY
팬더캐릭터도 보기 좋고
포스팅도 좋아서 자주 들려보네요...

열공하시고
건강도 잘 챙기셔요~
Favicon of http://zjlibrary.tistory.com BlogIcon 박진심 | 2012.09.11 09:57 신고 URL EDIT
이야~ 또 이렇게 댓글 남겨주셔서 감사합니다! 이제부터 저희 학교는 개학했어요! 4학년 1학기 잘 마무리하면서 시간이 날 때마다 여행을 다니면서 포스팅하려고 합니다! 지켜봐주세요!
진주 2012.09.11 21:58 신고 URL EDIT REPLY
4학년 진급을 축하드려요. 1년만 남았네요. 그냥 부럽기만 할 뿐입니다.
사실 저도 2년전 북경외대랑 대학원 좀 알아봤었는데... 그때 쭈뼛거리지 말고 지원했어야 할 걸... 라고 후회만 하고 있어요.

개강하셨으니 이젠 시간도 없으시겠네요. 너무 무리하지 마시고 가끔 올려주세요. 담에 여행계획 있으실 때 곱사리 껴서 함께 하고프네요. 물론 진심님이랑 넘 부담스럽지 않으시다면요.

진황도 가이드는 제가 하고 북경 가이드는 진심님이 하시면 완젼 좋겠죠 ㅋㅋ
진황도 크지 않아도 북에서 산해관부터 남으로 남대하까지 두루 돌아볼 데가 많아요. ㅎㅎ
Favicon of http://zjlibrary.tistory.com BlogIcon 박진심 | 2012.09.12 11:26 신고 URL EDIT
감사합니다! 1년 남았어요 ㅎ.ㅎ
수업도 별로 없고해서 포스팅에 주력하려고 합니다.
이게 저의 특별한 스팩으로 삼고 싶거든요!
저희 부모님은 북경을 이미 다 다녀서. 또 오신다면 아예 다른 곳으로 갈듯해요! ㅎㅎ 그 때 같이 오셔도 될텐데 ...ㅎㅎ
진주 2012.09.13 11:41 신고 URL EDIT REPLY
중국의 학점시스템은 잘 모르겠지만 그동안 열심히 다 채우셨나봅니다.
저도 돌아다니는 것은 좋아하지만(전생에 저는 김삿갓이였다고 자타가 인정한답니다 ㅎ) 아직 정리하지 못한 것이 태반인데 새삼 존경스럽네요.

걍 전에 남경대학에 갔을 때 자료 몇개로 너무 간단한 영상자료 비슷한 걸 만든 것뿐에요.

포스팅하신 것을 보니 석가장이랑 다른 곳도 많이 다니셨더군요.
괜찮으시다면 한 번쯤 중국관광 제대로 하고파요. 광고에 많이 나오는 그런 패키지관광 같은 거 말고 진심님처럼 동네 인력거도 타고 험한 산발도 타는...

엄청 기대되기도 하고요.

솔직히 대륙에 오래 살았어도 여유롭게 놀러다니지 못했거든요.

저는 경기 안양에 살아요.
담에 혹 부모님도 괜찮다 하시면 기회 될 때 같이 해요.
물론 경비 같은 것으로 부담드릴 일은 절대 없을 꺼에요. 저의 몫은 제가 잘 챙길꺼구요 (넘 앞서가는 듯...ㅎ)

무튼
타향에서 건강 잘 챙기셔요~^^

Favicon of http://zjlibrary.tistory.com BlogIcon 박진심 | 2012.09.13 12:14 신고 URL EDIT
넵 ~! 저도 아직 부모님이 언제 여행하러 오실지 잘 모르겠습니다!
기회가 된다면 꼭 알려드릴께요! 중국의 학점시스템은 한국이랑 너무 비슷해서 따로 말해드릴것이 없군요 ㅎㅎ 아직 포스팅 너무 멀었다고 생각해요... 워낙 땅이 넓어서 말이죠... 방학중에 개인적으로 장기여행을 한번 길게 다녀 볼 생각입니다.
진주 2012.09.13 12:33 신고 URL EDIT REPLY
우와~ 실시간 리플 ㄷㄷㄷ

어르신들과 함께라면 좀 어렵겠지만
진심님이랑 같이 하면 제가 좀 편하겠죠? ㅋㅋ

무튼 내일을 기대합니다 ㅎ
Favicon of http://zjlibrary.tistory.com BlogIcon 박진심 | 2012.09.13 18:16 신고 URL EDIT
ㅎㅎ 아 그런가요 ? 일어나자마자 댓글 달린거 보고 댓글 달았는데 그렇게 됬군요~ 실례지만 진주님은 나이가..?? 여성분 맞으시죠?ㅎㅎ
진주 2012.09.14 00:15 신고 URL EDIT REPLY
原来如此。。。…………^^*


我是女生,至于岁数吗。。。嘿嘿。。。

不好意思。。。应该我比jinxim大。。。

Favicon of http://zjlibrary.tistory.com BlogIcon 박진심 | 2012.09.14 02:27 신고 URL EDIT
그러시군요! 여성분이신지 남성분이신지도 이제야 정확히 알았네요. ㅎㅎ 물론 예상은 했지만요! 나이는 노코멘트군요 ㅎ.ㅎ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
Powered by Daum / Designed by ZJlibrary

티스토리 툴바